윤아, 니콜라스 케이지 만났다…'마카오 영화제'서 나란히

2018-12-09 15:01:50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윤아가 니콜라스 케이지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9일 윤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마카오 인터네셔널 필름 페스티벌 앰버서더. 융스타그램"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에는 아름다운 드레스 자태로 시선을 사로 잡는 윤아가 니콜라스 케이지와 포토월에 선 모습이 담겼다.

윤아는 지난 8일 열린 제3회 마카오국제영화제(International Film Festival & Awards Macao, IFFAM) 개막식에 홍보대사 자격으로 참여했다. 영화제 측은 "골든글로브와 아카데미 영화상 수상자인 미국 배우 니콜라스 케이지, 홍콩 스타 곽부성과 함께 한국의 대표 스타 임윤아를 올해의 홍보대사(Talent Ambassador)로 위촉했다"고 발표한 바 있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