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렘주의보' 윤은혜, 시청자 울린 열연…우유커플 연애史 명장면

2018-12-10 09:43:08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MBN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에서 톱스타 윤유정 역의 윤은혜가 절절한 감정 연기로 매회 몰입을 이끌고 있다. 이에 시청자들을 짠하게 한 명장면을 짚어봤다.



- 2회 : 남친의 배신에 서러운 눈물! '뿌엥'의 인간화!

윤유정(윤은혜 분)은 남자친구인 황재민(최정원 분)과의 열애를 인정하려던 자리에서 다른 여자와의 결혼 계획을 듣고 충격에 빠졌다. 제대로 뒤통수를 맞은 그녀는 술에 얼큰하게 취해 황재민의 집을 찾아가 "사랑은 같이 해 놓고 어떻게 이별은 혼자 하냐"며 눈물을 펑펑 쏟아냈지만 이미 그는 이사를 간 상황.

이에 이사 온 차우현(천정명 분)이 의도치 않게 이를 듣게 되었고 윤유정 또한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게다가 문에 부딪혀 기절한 그녀가 하룻밤 신세를 지게 돼 둘 사이의 운명 같은 인연을 예감케 했으며 볼이 빨간 채로 닭똥 같은 눈물을 흘리는 윤은혜는 우는 모습을 표현한 일명 '뿌엥'이라는 단어의 인간화 그 자체로 귀엽게 다가왔다.

- 5회 : 자신을 구한 차우현을 향한 미안한 마음이 담긴 눈물!

'우유 커플'이 괴한에게 습격당해 눈물을 흘리는 순간 또한 눈시울을 붉히게 만들었다. 그녀는 자신을 구하고 칼에 대신 찔린 차우현에게 미안하고 걱정되는 마음에 울음을 터뜨렸다. 특히 이 사건으로 인해 수술을 받은 차우현과 일명 '마취제 키스'로 첫 입맞춤을 나눠 강한 인상을 남겼다.

- 10회 : 차우현의 비밀을 기사로 접한 서운함에 눈물!

위장 연애에서 진짜 사랑으로 발전하며 몰래 여행을 떠난 두 사람은 윤유정의 어머니가 남긴 유품 반지를 나눠 끼며 사랑을 약속했다. 그러나 차우현의 숨겨진 가족사와 강혜주(강서연 분)와의 약혼 기사에 흘린 윤유정의 눈물은 그녀가 받은 상처를 짐작케 해 '우유 커플'을 응원하는 이들의 마음을 적셨다.

- 12회 : 버팀목 같은 존재인 한재경(한고은 분)의 피습에 오열!

윤유정에게 소속사 대표 한재경은 단순한 비즈니스 관계가 아닌 가족 같은 끈끈함이 있는 사이다. 어린 시절부터 친자매처럼 함께해 왔으며 서로를 향한 신뢰와 애정이 돈독하다. 특히 차우현을 차지하기 위해 '우유 커플'을 갈라놓으려는 강혜주의 만행에도 윤유정의 곁을 지켜주었기에 한재경의 피습으로 오열하는 그녀의 모습은 안방극장을 슬픔으로 잠식시켰다.

애틋한 러브스토리로 감정이입을 이끄는 MBN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lunarfly@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