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친구 소개팅' 김동현, 추성훈 제자+최애 후배 소개팅 '안절부절'

2018-12-14 10:41:37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이종격투기 선수인 새신랑 김동현이 후배의 짝을 찾아주기 위해 '내 친구 소개팅'에 의뢰인으로 등장해 눈길을 끈다.



오는 16일에 방송되는 MBN '내 친구 소개팅'에서는 김동현이 게스트로 등장해 특유의 재치있는 입담을 과시한다.

이날 방송에서 김동현은 "가장 아끼는 후배이자 추성훈의 제자로 인정받는 격투기 유망주"라며 소개팅의 주인공을 알렸다. 홍진경은 "여동생이 있다면 소개해줄 수 있는 사람이냐"고 물었고, 김동현은 "당연하다"고 답하며 "이 친구가 고등학생 때 처음 만났는데 '미래를 위해서 모든 걸 거는 사람이구나'라고 느꼈다"며 후배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어 소개팅 장소에 등장한 김동현의 후배는 남자답고 강인한 첫인상과 다르게 긴장한 모습을 보이며 귀여운 매력을 선사했다. 또, 김동현의 후배는 소개팅 상대에게서 한시도 눈을 떼지 못하며 성향에 무조건 맞추며 본인의 취향까지 바꾸는(?) 모습으로 현장에 있는 모두를 한바탕 웃음 짓게 만들었다.

한편, 김동현은 후배의 소개팅 결과 발표를 남겨두고 '파이터의 애교'를 선보이는 등 안절부절함을 감추지 못했다. "만약 만남이 실패하면 나 너무 상처 받을 것 같다"던 그가 자리를 박차고 일어난 이유는 MBN '내 친구 소개팅'에서 확인할 수 있다.

supremez@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