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Y 캐슬' 김서형 찾아온 김정난 남편 유성주, 폭풍전야의 긴장감↑

2018-12-15 09:14:49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스스로 목숨을 끊은 김정난의 남편 유성주가 김서형을 찾아오면서 'SKY 캐슬'에는 폭풍전야의 긴장감이 감돌았다.



지난 14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극본 유현미, 연출 조현탁, 제작 HB엔터테인먼트, 드라마하우스, 총 20부작) 7회에서는 박영재(송건희)의 일기가 '캐슬퀸' 사이에 화두로 떠올랐다. 한서진(염정아)은 불안감 속에서도 코디를 받기 위해 끝까지 김주영(김서형)을 감쌌고, 이수임(이태란)은 주영에 대한 의심을 거두지 않고 책을 쓰기 시작했다. 아이들이 전교회장 선거에 본격적으로 나선 가운데, 서진의 앞에 나타난 이명주(김정난)의 남편 박수창(유성주)이 주영을 찾으면서 살벌한 분위기가 캐슬을 휘감았다. 이날 방송 시청률은 수도권 9.7%, 전국 8.4% (닐슨코리아,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했다.

수임의 집에서 강예빈(이지원)을 데리고 나온 서진. "영재 오빤 왜 그랬던 건데"라고 묻는 예빈에게 영재가 아팠다고 둘러댔지만, 충격적인 비밀은 따로 있었다. 이가을(이주연)이 쫓겨나고 분노가 폭발한 영재가 "가을이 누나 없으면 이 집에서 못 산다고 몇 번을 말해"라며 테라스의 화분을 때려 부순 것. "내가 어떻게 되든지 말든지, 힘들어 죽든지 말든지, 서울의대만 가면 장땡이지?"라고 울분을 토하는 영재의 모습에 화가 치밀어 오른 수창은 총을 겨눴다. 명주가 말린 덕에 총은 천장에 발포됐지만, 이미 공포에 질린 영재는 "엄마, 나 좀 살려줘"라며 기절하고 말았다.

일기 내용이 마음에 걸렸던 수임은 노승혜(윤세아)에게 자신이 본 걸 털어놓았고, 주영을 의심하기 시작했다. 두 사람의 대화를 들은 서진은 "김주영 선생님, 영재 일기와는 무관해. 쓸데없는 오해하지 마"라며 수임을 막아섰다. "난 이 비극의 중심에 전문 코디, 김주영 선생이 있단 생각을 떨칠 수가 없는데 넌 그런 생각이 안 드니"라는 수임의 대응에도, 서진은 "착각하지 마. 비극을 초래한 사람은 영재 부모야"라고 당당히 답했다. 하지만 "너, 코디 받던 거 왜 관뒀었니? 너도 태블릿 PC 내용 읽고 겁났지? 무서웠지?"라는 질문에는 허를 찔린 듯 순간적으로 말문이 막혔다. "가당찮게 어디서 훈수질이야"라는 서진의 경고에도 영재 사건에 주영이 밀접하게 연관되어 있다는 것을 직감한 수임은 '누가 그 여자를 죽였을까'라는 제목의 책을 쓰기 시작했다.

한편, 전교회장 선거에 출마한 예서와 김혜나(김보라). 예서는 황우주(찬희)에게 "혹시 전교회장 러닝메이트 할래? 내가 회장하고, 네가 부회장하고"라고 제안했지만, 이를 거절한 우주는 혜나의 러닝메이트가 되었다. 정독반 폐지를 공약으로 내세워 다른 아이들의 지지까지 얻은 혜나는 예서의 시샘을 받았다. 하지만 혜나는 오히려 부모님이나 강사들이 차로 데리러 오는 다른 아이들이 부러웠다. 도훈의 수행평가를 대신 해주는 대가로 공짜 내신전문과외와 생활비를 받고 있었기 때문.

허리 수술을 황치영(최원영)에게 받고 싶어 하는 우양우(조재윤)가 강준상(정준호)의 화를 돋운 가운데, 우주의 전교회장 출마 소식이 준상의 욕망을 폭발시켰다. "나가서 황치영이 아들놈 묵사발 만들라고 해. 아주 잘근잘근 밟아주고 반드시 당선되라고 해"라며 그토록 반대하던 예서의 출마를 부추긴 것. 이에 서진은 당선 가능성이 낮음에도 불구하고 "우리 예서가 누구보다 혜나를 이기고 싶어 해요. 저도, 우리 예서 아빠도 우리 딸이 전교회장 되길 바라고 있고요. 그래서 선생님께 말씀드리는 거예요. 부탁드리는 게 아니라"며 주영에게 지시를 내렸다.

이야기를 마치고 차에 오르려는 주영과 이를 배웅하던 서진의 앞에는 뜻밖의 인물이 나타났다. 수염이 덥수룩한 수창이 "제수씨, 부탁할 일이 있어서 왔습니다. 김주영 선생, 연락처 아시죠?"라고 물으며 서진과 주영을 기겁하게 만든 것. 놀란 것도 잠시 주영은 "인사가 늦었습니다, 영재 아버님. 김주영입니다"라며 수창에게 다가섰다. 과거에 대한 괴로움으로 총구를 자신의 입에 겨누기까지 했던 수창이 주영을 찾은 이유는 무엇일까. 'SKY 캐슬', 오늘(15일) 밤 11시 JTBC 제8회 방송.

olzllove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