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라이언 레이놀즈 이어 거물급 ★ 등장…초호화 캐스팅에 판정단 '술렁'

2019-01-13 08:34:22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오늘(13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김연우, 정동하를 이어 4연승 남성 가왕을 꿈꾸는 '독수리 건'의 필살 무대가 공개된다.



지난주 예선전 없이 가왕에게 바로 도전장을 던진 복면 가수가 등장해 화제다. 등장만으로 초특급 스타의 아우라를 풍기며 단숨에 무대를 장악한 것.

누리꾼들과 판정단 사이에서 잭 블랙, 김연우 등 거물급 스타로 유추되며 많은 궁금증을 낳고 있는 스페셜 복면 가수 '황금돼지'. 과연 오늘 흡인력 넘치는 무대 매너로 단숨에 다크호스로 떠오른 그의 정체가 밝혀질 것인지, 그리고 과연 '유니콘' 라이언 레이놀즈의 뒤를 잇는 초특급 스타의 진짜 정체는 누구일지가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한편 가왕 후보 결정전에 오른 두 복면 가수들 역시 "내가 가왕보다 더 세다는 걸 보여주겠다", "내가 가왕석까지 올라가겠다" 등의 당찬 각오 '독수리 건'을 끊임없이 위협하는 상황. 과연 그가 무사히 왕좌를 수성해 김연우, 정동하의 뒤를 잇는 4연승 남성 가왕 자리에 오를 수 있을 것인지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역대급 실력파 복면 가수들과 예선전을 프리 패스하고 당당히 가왕에게 도전장을 내민 초특급 스페셜 가수와 가왕 등극 이후 가장 큰 난관에 봉착한 '독수리 건'의 힘찬 도전기는 오늘(13일) 오후 5시'복면가왕'에서 만나볼 수 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