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무비] 유해진 주연 '말모이', 4일 연속 박스 1위..100만 돌파 목전

2019-01-13 09:06:07



[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휴먼 영화 '말모이'(엄유나 감독, 더 램프 제작)가 4일 연속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하며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1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12일 '말모이'는 32만2772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말모이'의 누적 관객수는 86만1505명으로 기록됐다. 같은 날 '내안의 그놈'(강효진 감독)은 22만3610명(누적 53만5610명)으로 2위에, '주먹왕 랄프 2: 인터넷 속으로'(필 존스턴·리치 무어 감독)는 13만4938명(누적 122만996명)으로 3위에 랭크됐다.

새해 첫 한국 영화로 등판한 '말모이'는 지난 9일 개봉, 4일 연속 흥행 정상을 꿰차며 순항 중이다. 특히 지난해 연말부터 올해 초까지 계속된 외화 강세를 꺾은 '말모이'는 개봉 첫 주말 더욱 뜨거운 반응을 일으키며 관객을 사로잡고 있는 것.

개봉 첫 토요일을 맞은 지난 12일, '말모이'는 32만명을 동원하며 스크린 최강자로 등극했다. 누적 관객수 86만명을 돌파한 '말모이'는 일요일은 오늘(13일) 100만 터치다운에 성공할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말모이'는 우리말 사용이 금지된 1940년대, 까막눈의 한 남자가 조선어학회 대표를 만나 사전을 만들기 위해 비밀리에 전국의 우리말과 마음까지 모으는 이야기를 담았다. 유해진, 윤계상, 김홍파, 우현, 김태훈, 김선영, 민진웅 등이 가세했고 '택시운전사' 각본을 쓴 엄유나 작가의 첫 장편영화 데뷔작이다.

soulhn1220@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PC버전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