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스프링캠프 일정 확정, 니혼햄-애리조나와 연습경기

2019-01-18 15:05:13



NC 다이노스의 스프링캠프 일정이 확정됐다.



NC는 오는 30일부터 3월 8일까지 38일 간 미국 애리조나주 투손에서 스프링캠프 일정을 소화한다. 이동욱 감독을 비롯한 코칭스태프 9명 및 선수 47명이 참가한다. NC는 '새 시즌을 한 발 먼저 준비하는 마음으로 지난 마무리캠프를 캠프1으로 이름 붙인데 이어, 이번 전지훈련은 캠프2 인 투손(Camp 2 in Tucson)으로 명명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NC는 투손과 LA에서 각각 스프링캠프 일정을 소화했다. 올해부터는 선수단 규모를 줄여 이동 없이 투손에서만 훈련일정을 소화하기로 했다. 이번 스프링캠프 기간 NC는 인근에서 훈련하는 KT 위즈, 키움 히어로즈 외에 일본 프로야구 니혼햄 파이터즈, 메이저리그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 연습경기를 갖는다.

NC는 스프링캠프 엠블럼도 공개했다. 전훈지인 투손의 컬러인 민트를 기반으로 사막의 느낌을 골드 컬러로 반영했다. 원 모양으로 올 시즌 캐치프레이즈인 '박동'을 위한 선수단의 결속력을 표현했으며 기존의 화려한 그래픽을 최대한 배제하고 단순화해 다시 기본에서 시작하자는 의미를 담았다는게 NC의 설명이다.

한편, 2군팀은 오는 2월 18일부터 3월 19일까지 대만 짜이시에서 훈련을 소화한다.

박상경 기자 ppark@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