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현주엽 감독 "조성민 무릎 위쪽 근육 다친 것 같다"

2019-02-12 22:03:33

LG 현주엽 감독. 사진제공=KBL

"조성민은 무릎 위쪽 근육을 다친 것 같다. 아직 정확한 결과가 나오지 않았다."



LG 현주엽 감독은 "조성민은 병원이 일단 갔다. 무릎 위쪽 근육을 다친 것 같다. 아직 연락이 오지 않았는데, 정확한 결과가 나오지 않았다"고 했다. 블록 이후 착지 과정에서 조성민은 무릎에 큰 충격을 받았다.

정밀검사가 필요하지만, 들 것에 실려서 나갈 정도로 상태가 좋지 않다. LG는 대승을 거뒀다.

현 감독은 "상대 속공을 줄였고, 외국인 선수 득점 의존도를 낮췄기 때문에 괜찮은 경기였다"고 했다.

그는 "경기 중간 지역방어를 구사했는데, 메이스가 인사이드 수비는 괜찮지만, 매치업 상대가 외곽으로 나갈 경우 팀 수비에서 곤란할 수 있다. 외곽으로 나가면 대처하기가 힘들다. 그래서 지역방어를 사용했다"며고 밝혔다.

그레이가 오랜만에 좋은 경기력을 보였다. 현 감독은 "해외 리그가 처음인 선수이기 때문에 많은 주문을 하진 않는다. 단, 속공 상황에서는 자신의 특기가 있기 때문에 계속 강조를 하고 있다"며 "오늘 턴오버가 조금 나오긴 했지만, 대체적으로 많이 나아졌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창원=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