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 15층 아파트 7층서 불…80대 할머니 숨져

2019-02-16 08:30:24

[이태호 제작] 일러스트

16일 오전 4시 5분께 충남 보령시 명천동 15층 아파트 7층에서 불이 나 잠을 자던 이모(82·여)씨가 숨졌다.



불은 거실 26㎡와 가재도구 등을 태운 뒤 출동한 소방대원들에 의해 40여분 만에 진화됐다.

이날 불로 주민 30여명이 연기를 들이마시거나 대피했지만, 부상자는 없었다.

경찰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yej@yna.co.kr
<연합뉴스>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