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펠레' 최고 선수, 1위 브라질 호날두, 네이마르 11위 충격(여론조사)

2019-02-18 06:20:16

로이터연합뉴스

부상 재활 훈련 중인 브라질 축구 스타 네이마르가 펠레 이후 최고 선수 인터넷 여론 조사에서 톱10에 들지 못했다고 미국 ESPN이 18일 보도했다.



ESPN 브라질이 실시한 이번 여론 조사에서 네이마르는 11위에 올랐다. 최근 브라질 매거진(플라카)는 네이마르의 지난 10년을 재조명하며 그를 펠레 이후 최고의 브라질 축구 선수라고 평가했다. 그 후 ESPN 브라질이 인터넷 여론 조사를 실시했고 총 16만명이 투표했다고 한다.

그 결과, 축구팬들은 펠레 이후 최고 선수로 브라질 호날두를 꼽았다. 원조 호날두는 2002년 한-일월드컵에서 브라질의 우승을 이끌었다. 그리고 '외계인' 호나우디뉴, 호마리우 순이었다. 그 다음은 '하얀 펠레' 지코, 히바우두, 소크라테스, 카카 순이었다. 8위에는 카푸, 베베토, 카를로스가 공동으로 올랐다. 9위는 팔카우(브라질)였고, 카레카도 톱10에 들었다.

ESPN에 따르면 네이마르는 긍정적인 투표 보다 부정적인 투표가 더 많은 유일한 선수였다.

네이마르는 현재 부상 치료 중이다 지난달 스트라스부르와의 프랑스 FA컵 경기 중 오른발 부상을 당해 10주 진단을 받았다. 네이마르는 3월초 복귀를 목표로 하고 있다.

그는 최근 SNS 방송에 출연해 "좋아지고 있다. 회복 속도는 순조롭다. 빠르게 좋아지고 있다. 빨리 돌아가 축구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

노주환 기자 nogoon@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