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청각장애 택시기사 지원 '사회적 활동' 강화

2019-03-14 14:24:50



SK텔레콤이 청각장애 택시기사의 근무환경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수입도 안정적으로 높여주는 전용 티맵택시 앱을 출시하는 등 청각장애인 본격 지원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사회적 기업 '코액터스'와 함께 '고요한택시'를 운행 중인 청각장애인을 대상으로 앱 활용을 위한 교육도 진행한다. 코액터스는 청각장애인 취업률이 다른 장애인에 비해 낮다는 점에 주목하고, 이들의 취업 지원을 목표로 설립된 사회적 기업이다.



SK텔레콤에 따르면 청각장애인 택시기사 전용 티맵택시 앱은 기존 티맵택시앱에 콜 누락 방지를 위한 깜빡이 알림, 특이사항 전달을 위한 택시기사-고객 간 메시징 기능, 고요한택시 배차시 알림 기능 등 청각장애 택시기사들의 영업활동에 필요한 기능들이 추가됐다. 운행 중 콜 수락 시선 분산을 막아 안전한 운전을 도와주는 '콜잡이 버튼'도 청각장애 기사들에게 제공한다.

SK텔레콤은 청각장애 택시기사들의 영업활동에 불편한 점들을 적극 수용해 지속적으로 개선할 예정이며, 고요한택시는 전용 앱의 출시로 더 많은 청각장애인들의 택시 분야 진출이 가능해져 연말까지 청각장애 택시기사 100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김세형 기자 fax123@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