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아니라던 씨엔블루 이종현, 정준영 대화방 멤버 지목 "여자 좀 넘겨요"

2019-03-14 21:55:29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정준영 사건과 무관하다"던 씨엔블루 이종현이 '정준영 단톡방'에서 불법 영상을 주고 받은 멤버로 지목됐다.



14일 'SBS 8뉴스'는이종현이 정준영과 단체 채팅방, 1:1 채팅방에서 여성의 성관계 동영상을 공유하고 부적절한 대화를 나눴다며 그의 실명을 공개했다.

SBS는 정준영과 이종현이 나눈 카카오톡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내용은 충격적이었다.

이종현은 정준영에게 "나 어제 XX애들이랑 XXXX했어"라고 말한다. 또한 "빨리 여자 좀 넘겨요. X같은 X들로", "형이 안 XXX있으면 좋고 없으면 그냥 예쁜 X", "어리고 예쁘고 착한 X없어? 가지고 놀기 좋은 ㅋㅋㅋ"라는 등 부적절한 언행을 주고 받아 충격을 안겼다.

앞서 정준영은 단체 채팅방에 여성과의 성관계 동영상을 불법으로 촬영, 유포했다. 이종현도 해당 채팅방 멤버 중 한 명으로 의심을 받았지만, 이종현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2일 "이종현은 정준영과 오래전 연락을 하고 지낸 사이였을 뿐 이번 사건과는 무관하다"며 입장을 밝힌 바 있다.

그러나 FNC 측 이 같은 입장과는 달리 이종현이 문제가 된 채팅방 멤버로 지목, 여기에 불법 촬영물을 공유하고 부적절한 대화를 나눈 사실이 공개되며 충격을 주고 있다.

FNC 측은 SBS 보도 직후 어떠한 입장도 밝히지 않고 있다.

anjee85@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