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의 토트넘, 챔스리그 8강 맨시티와 맞대결

2019-03-15 20:27:39

REUTERS/Denis Balibouse<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손흥민의 토트넘이 UEFA 챔피언스리그 8강에서 같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시티와 맞붙는다.



유럽축구연맹(UEFA)는 15일 스위스 니옹에서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대진 추첨을 진행했다. 이번 챔피언스리그 8강에는 손흥민이 뛰고 있는 토트넘을 비롯해 맨체스터시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리버풀(이상 잉글랜드) FC바르셀로나(스페인) 아약스(네덜란드) FC포르투(포르투갈) 유벤투스(이탈리아)가 진출했다.

조추첨 결과 아약스가 처음 호명됐다. 아약스의 상대로는 유벤투스가 뽑혔다. 아약스의 홈경기. 두 번째 매치 홈팀으로는 리버풀이 선정됐고, 그 상대로 FC포르투가 정해졌다. 상대적 약팀으로 꼽히는 아약스와 포르투가 초반에 모두 상대가 정해졌다.

손흥민의 토트넘은 세 번째 매치 홈팀으로 결정됐다. 상대팀은 맨체스터시티. 마지막으로 FC바르셀로나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매치가 완성됐다.

4강전은 세 번째 매치 승자가 홈팀으로 첫 번째 매치 승자와 대결하게 됐다. 토트넘-맨체스터시티 승자가 홈으로 아약스-유벤투스전 승자를 초청한다. 나머지 4강전은 바르셀로나-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승자가 홈으로 리버풀-FC포르투전 승자를 불러들인다.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홈구장에서 열리는 최종 결승전은 첫 번째 준결승 승팀이 홈으로 경기를 치른다.

김 용 기자 awesome@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