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X FC17]정성직, 장태원에 KO승 거두고 잠정 챔피언 올라

2019-03-15 21:01:02

정성직이 장태원에 KO승을 거두고 잠정챔피언에 올라 황호명과 통합 타이틀전을 치르게 됐다. 사진제공=MAX FC

정성직이 잠정 챔피언에 오르며 황호명과 챔피언벨트를 가르게 됐다.



정성직은 15일 서울 신도림 테크노마트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MAX FC 17 IN SEOUL 슈퍼미들급(-85㎏) 잠정 챔피언전에서 2라운드 KO로 장태원을 꺾었다. 황호명과 정성직은 오는 9월 통합챔프전을 갖는다.

당초 정성직과 황호명의 타이틀전이 열릴 예정이었지만 3주전 황호명이 팔꿈치 골절상을 당해 체급 1위인 장태원이 등판한 잠정 타이틀전이 됐다.

정성직이 도전자로서 확실하게 자신의 진가를 보인 경기였다.

1라운드에서는 큰 공방이 벌어지지는 않았지만 킥복싱 챔피언인 정성직의 빠르고 정확한 펀치가 장태원의 얼굴을 벌겋게 만들었다. 장태원이 여러 킥과 펀치로 맞불을 놓았지만 정성직의 공격이 좀 더 정확했다.

정성직의 정확한 펀치는 2라운드 끝까지 가도록 하지 않았다. 초반 장태원의 펀치가 강하게 정성직의 얼굴에 맞으며 정성직이 위기를 맞는듯 했지만 정성직이 이내 안정을 찾으며 장태원을 몰아부쳤다. 강한 라이트가 정확하게 장태원의 얼굴에 맞으며 장태원이 큰 충격을 받았고 결국 쓰러져 일어나지 못했다. 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