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산 초고반발 5번우드, 드라이버 만큼 나가네

2019-03-15 10:54:30

엄청난 비거리의 초고반발 우드 조쇼미카도 JSP-700

메이드 인 재팬인 조쇼 미카도 JSP-700 '초고반발' 골프 우드를 단지 행사장에 전시만 했다는 이유로 스포츠조선 든든몰에서 70% 할인 판매한다. 클럽 한 자루의 소비자가격이 55만원인 고가품인데, 보호비닐까지 그대로 씌워 있는 전시상품을 든든몰에서만 10만원대에 구입 가능하다.

이 클럽은 세련된 고광택 블랙IP컬러를 채택하여 칠이 벗겨질 염려가 없고 헤드 후면 좌우에 인스톨 된 트윈 밸런스 시스템은 임팩트 시 흐트러짐을 잡아주어 정확한 방향성을 구현한다. 헤드와 샤프트 그립에 각각 'MADE IN JAPAN'이 각인돼 클럽의 출신지를 확인시켜준다.

로프트각이 18도인 5번우드로 초보골퍼도 편하게 칠 수 있으며 비공인 초고반발 설계로 3번 우드보다 훨씬 앞에 떨어지는 초장타를 선사한다. 전세계 톱 프로들이 사용 중인 UST마미야에서 제조한 일본산 전용 샤프트는 토크 5.2, CPM 240, 무게50g으로 골퍼에게 추가 비거리를 제공해 누구나 최장타의 프로골퍼로 완성시킨다. 초고반발 헤드와 궁합을 이루어 폭발적인 비거리 능력을 눈 앞에서 확인할 수 있다.또한 글로벌 최고급 골프그립 제조사인 엘리트사에서 이 클럽을 위해 전용으로 제조한 그립은 일반 고무가 아닌 엘라스토머수지를 사용해 비거리를 늘려 준다. 그립 끝 부분을 골드 패널로 마감할 정도의 사치스러움은 클럽 역사상 전무후무하다. 헤드커버는 지퍼로 여미어 헤드와 샤프트 안전을 엄중 경호해 준다.

이 클럽은 아마추어들의 친선 라운딩에서만 자유자재로 쓸 수 있다. 비거리가 너무 나가 한국골프협회(KPGA)가 주최하는 공식 대회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완벽한 밸런스 시스템으로 치기 쉽고 드라이버 만큼의 비거리를 내는 '조쇼 미카도 JSP-700 초고반발 5번우드'를 전시했다는 이유만으로 70%할인 10만원대에 고객을 찾아간다. 보호비닐까지 그대로 씌워 있는 비밀 병기를 득템 할 기회이다.



전화문의 1688-2528


☞ 상세페이지 바로가기


☞ 몸냄새 제거, 피부탄력 증가, '바디클렌저'의 효과

스포츠조선닷컴 김상범기자 namebum@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