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현주, 금융업 종사자와 비공개 결혼…'인생 2막' 응원[종합]

2019-03-16 10:51:31



[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배우 공현주가 오늘(16일) 결혼식을 올린다.



이날 공현주는 금융업에 종사하는 1세 연상의 비연예인 남자친구와 백년가약을 맺는다. 비연예인인 연인을 배려해 결혼식은 양가 가족,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해 비공개로 치러진다.

앞서 지난달 1일 공현주의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는 "공현주가 오는 3월 16일 서울 모처에서 한 살 연상의 일반인과 결혼식을 올린다"라며 결혼 소식을 공식 발표했다.

공현주의 예비신랑은 금융업에 종사하고 있으며, 깊은 배려심과 듬직한 성품의 소유자로 공현주와 진지한 만남을 가진 끝에 오는 3월 16일 결혼을 결심했다.

공현주는 일반인인 예비신랑을 배려해 비공개로 조용히 예식을 올릴 예정이다. 소속사는 "양가 부모님과 가족들 및 가까운 친지들,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해 조용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라, 세부 사항에 대해 공개하기 어려운 점 넓은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공현주는 결혼 후에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드라마 '올인'으로 데뷔한 공현주는 '혼자가 아니야', '아내의 반란', '웨딩', '바보 엄마', '우리가 사랑할 수 있을까', '호텔킹', '순정에 반하다', '사랑은 방울방울' 영화 '돌아와요 부산항애(愛)' 등 안방뿐만 아니라 스크린에서도 활약했으며, 방송 예능 및 MC 진행까지 다방면에서 재능을 발휘했다. 뿐만 아니라, 연극 '여도'에서 혜빈정씨 역으로 데뷔 이래 첫 연극 무대에 도전한 데 이어 연극 '장수상회'에서 꽃집 여인 임금님의 딸 민정 역을 맡아 관객과 만나기도 했다.

공현주는 결혼한 이후에도 지금처럼 활발한 배우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결혼으로 인생 2막을 맞으며 더욱 활발한 활동을 예고한 공현주에게 응원이 쏟아지고 있다.

narusi@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