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킴 야동은 이때부터?”…6년 전 SNL ‘충격’

2019-04-12 11:05:11



가수 로이킴(본명 김상우·26)이 음란물 유포 혐의를 인정한 가운데 과거 방송된 한 장면이 누리꾼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1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SNL의 선견지명'이라는 게시글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글에는 지난 2013년 2월에 방송된 tvN 'SNL 코리아3' 방송 장면이 담겨 있다.

당시 방송 장면을 보면 칠판에 '로이킴 분실물. 야동 있는 외장하드 찾아 주심 야동드림'이라는 문구가 적혀 있어 눈길을 끈다.

이에 누리꾼들은 "성지글이다", "오래 전부터 이미 예견 됐던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놀라워 했다.

한편 로이킴은 4일 음란물 유포 혐의로 피의자로 입건됐다. 경찰은 로이킴을 상대로 음란물을 유포한 경위 등을 집중 조사했다. 로이킴은 경찰 조사에서 음란물을 유포한 사실은 인정했으나, 촬영을 하진 않았다고 주장했다. <스포츠조선닷컴>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