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드민턴봄철리그 이색 결승전…'가족'-'절친'을 적으로 만났다

2019-04-15 14:48:46

전주성심여고 정소영 코치의 둘째딸 김소정(왼쪽 코트 전위)이 15일 열린 봄철리그 여고부 결승에서 3복식 주자로 나서 서브를 시도하고 있다. 김천=최만식 기자

15일 김천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57회 전국봄철배드민턴리그(중·고등부) 결승전에서 단연 눈길을 끈 매치가 있었다.



이른바 '커플 더비'다. 매치의 원산지는 전주성심여고와 성지여고(창원)다.

두 가지 인연이 엇갈렸다. 어제의 '동지'가 오늘의 '적'이 됐다. 두 학교를 각각 지도하는 정소영 코치(52·전주성심여고)와 김범식 감독(57·성지여고)은 배드민턴 선수 출신 부부 커플이다.

한국 배드민턴의 초대 금메달리스트(1992년 바르셀로나올림픽)인 정 코치는 2003년 한국 여자 선수로는 처음으로 세계배드민턴연맹(BWF) 명예의 전당에 이름을 올린 레전드다.

창원에서 함께 살다가 5년 전 정 코치가 지도자 제의를 받고 고향인 전주로 이사하면서 주말 부부가 됐다. 더구나 이들 부부의 세 딸 가운데 둘째 김소정(3학년)과 막내 김유정(1학년)은 엄마와 함께 살며 전주성심여고 선수로 엄마의 지도를 받고 있다. 첫째 김혜정(21·MG새마을금고)은 국가대표다.

주니어국가대표인 김소정 김유정 모두 팀의 에이스라 이날 결승전에 출전했다. 부부 지도자가 결승전에서 적으로 만난 것도 모자라 모녀가 합세해 아버지에 맞서는 형국이 됐다.

정 코치-김 감독 커플이 천생의 인연이라면 정 코치는 최고의 커플이었던 친구와도 어색한 만남을 해야 했다. 성지여고에서 김범식 감독을 보좌하는 황혜영 코치는 혈육 이상의 인연이다. 선수 시절 둘도 없는 친구이자 여자복식 단짝 콤비였다. 바르셀로나올림픽에서 여자복식 금메달을 획득할 때 함께 호흡을 맞췄다.

결국 정 코치는 복잡 미묘한 감정을 억누르고 남편-친구와 결승 대결에서 맞닥뜨렸다.





두 팀은 이 대회 직전에 열린 회장기 대회(3월) 준결승에서 붙은 적이 있다. 당시 전주성심여고의 3대2 승리였지만 결승에서 영덕고에 막혀 우승이 좌절됐다. 성지여고 김 감독 입장에서는 한 달 전 기억을 잊을 수 없고 정 코치는 우승에 배고팠다. 한풀이가 필요했다. 그래서일까 막상 경기가 시작되니 한치의 양보를 찾아볼 수 없었다.

1단식에서 고은아(전주성심여고)-양영은(성지여고)이, 2단식에 김유정-김가람이 나섰다. 순서가 바뀌었을 뿐 회장기와 같은 대결 구도였다. 고은아가 먼저 가볍게 첫 게임을 가져간 기쁨도 잠시. 아빠 김 감독은 막내딸 김유정을 무릎꿇게 했다. 회장기 때도 김가람에게 0대2로 패했던 김유정은 이날도 풀세트 끝에 1대2로 패했다. 게임 스코어 1-1.

코트 옆 벤치코치석에 앉은 '절친' 정 코치와 황 코치의 표정은 더욱 비장해졌고 긴장감도 고조됐다. 언니 김소정이 동생의 복수에 나섰다. 복식 전문인 김소정은 이경인과 짝을 이뤄 이시은-조서영을 2대0(21-16, 21-17)으로 가볍게 물리쳤다. 김소정은 회장기 준결승 3복식에서 1대2로 패했던 아쉬움도 함께 날렸다.

4복식이 되자 다시 바통을 받은 동생 김유정이 단식 패배를 직접 설욕하려 준비했지만 의외의 변수가 나타났다. 성지여고가 '백기'를 들었다. 4복식에 내세울 선수가 부상으로 인해 도저히 출전할 상황이 안돼 기권을 선언한 것.

결국 전주성심여고가 2개 대회 연속 성지여고를 무찌르며 2002년 이후 17년 만에 봄철리그 우승기를 되찾았다.

경기가 끝난 뒤 마음껏 웃지못하던 정 코치는 "남편에게는 미안하고 마음 아프지만 그건 그것이고…, 우리 제자들이 땀 흘린 결실을 보는 게 더 중요하다. 그게 스포츠 아니겠느냐"고 말했다.

남고부 결승서는 매원고가 당진정보고를 3대2로 물리치고 3월 회장기 대회에 이어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당진정보고는 게임스코어 2-2에서 마지막 단식 주자로 에이스 진 용이 나섰지만 경기 도중 부상으로 기권하면서 아쉬움을 삼켜야 했다.

남중부의 완주중도 진광중을 3대1으로 물리치고 매원고와 마찬가지로 회장기에 이어 2개 대회 연속 우승을 누렸고 여중부에서는 명인중이 대회 2연패를 노리던 남일중을 꺾고 정상에 올랐다. 김천=최만식 기자 cms@sportschosun.com





◇제57회 전국봄철배드민턴리그 결승 결과(15일)

▶남고부

매원고 3-2 당진정보고

▶여고부

전주성심여고 3-1 성지여고

▶남중부

완주중 3-1 진광중

▶여중부

명인중 3-1 남일중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