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이동준 “데뷔작은 액션물 아닌 에로 영화”

2019-04-24 13:27:22



배우 이동준이 데뷔작과 관련된 일화를 공개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의 화요초대석 코너에는 이동준이 출연했다.

이날 이동준은 "태권도 국가대표를 2월에 은퇴하고 10월에 데뷔했다"면서 "영화를 하자고 했을 때 액션물 섭외가 온 줄 알았다. 그런데 멜로였다. 영화는 에로였었는데 다행히 제가 하는 역할은 에로가 아닌 멜로였다. 첫 작품이 주인공이였다"고 말했다.

이어 "감독이 하라는 대로 했다. 벗으라면 벗고 누우라면 누웠다. 나를 두고 별짓을 다 하더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영화 '서울 문지기'로 대종상 신인상을 타니까 사람들이 배우로 인정해주더라. 이후 KBS에서 저를 잡아갔다"면서 "특채다. 저는 영화에서 발탁되고, 최민식은 연극에서 발탁됐다. 최민식과 KBS 특채 동기다"고 말했다. <스포츠조선닷컴>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