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텔레그라프 선정 시즌 베스트 18위.."케인 그늘에서 벗어나"

2019-05-15 10:06:09

로이터 연합뉴스

영국 유력지 '텔레그라프'가 자체 선정한 시즌 최고의 선수 30인 명단에 손흥민(26·토트넘 홋스퍼)이 당당히 이름 올렸다.



14일 '텔레그라프'가 홈페이지 프리미엄(유료) 기사를 통해 공개한 2018~2019 프리미어리그 베스트 플레이어 30위 명단에서 18위를 차지했다.

이 매체는 "사랑할 수밖에 없는 쏘니, 대단한 선수. 매우 빠르고, 끝내주는 퍼스트 터치 능력을 자랑한다. 수비수와의 맞대결에서 언제나 훌륭한 판단을 내린다. 측면과 중앙에서 모두 활약할 수 있다"는 선정 이유와 함께 올 시즌 리그 기록(12골 6도움)도 소개했다.

이어 "지난 몇 년 동안 그런 역할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올 시즌 해리 케인의 그늘에서 벗어나 토트넘의 필수 선수가 된 느낌"이라고 덧붙였다. 손흥민은 토트넘 팬들이 선정한 올해의 선수, 올해의 골 등 4관왕에 올랐다.

'텔레그라프'는 28경기에 출전 17골을 기록하며 부상당하기 전까지 득점왕 경쟁을 펼친 해리 케인을 13위에 올렸다. 토트넘 선수 중 순위가 가장 높다. 핵심 미드필더로 거듭난 무사 시소코가 20위에 랭크했고, 크리스티안 에릭센은 30위권에 포함되지 못했다.

잉글랜드프로축구선수협회(PFA) 올해의 선수상에 빛나는 버질 반 다이크(리버풀)가 시즌 베스트 1위에 올랐다. 베르나르두 실바(맨시티) 사디오 마네(리버풀) 라힘 스털링(맨시티) 모하메드 살라(리버풀) 세르히오 아구에로(맨시티) 아이메릭 라포르테(맨시티)가 뒤를 이었다. 시즌 내내 우승 경쟁을 펼친 맨시티와 리버풀 선수들이 상위 7자리를 모두 차지했다.





▶영국 텔레그라프 선정 시즌 베스트 30

1.버질 반 다이크(리버풀) 2.베르나르두 실바(맨시티) 3.사디오 마네(리버풀) 4.라힘 스털링(맨시티) 5.모하메드 살라(리버풀) 6.세르히오 아구에로(맨시티) 7.아이메릭 라포르테(맨시티) 8.에당 아자르(첼시) 9.페르난디뉴(맨시티) 10.트렌트 알렉산더-아놀드(리버풀)

11.앤드류 로버트슨(리버풀) 12.주앙 무티뉴(울버햄턴) 13.해리 케인(토트넘) 14.제임스 매디슨(레스터) 15.에데르송(맨시티) 16.피에르 오바메양(아스널) 17.라이언 프레이저(본머스) 18.손흥민(토트넘) 19.알리송(리버풀) 20.무사 시소코(토트넘)

21.다비드 실바(맨시티) 22.칼럼 윌슨(본머스) 23.제이미 바디(레스터) 24.이드리사 게예(에버턴) 25.루벤 네베스(울버햄턴) 26.다비드 루이스(첼시) 27.얀 베르통언(토트넘) 28.호베르투 피르미누(리버풀) 29.일카이 귄도간(맨시티) 30.폴 포그바(맨유)

윤진만 기자 yoonjinman@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