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연인 이상화 은퇴 심경글에 '♥' 애정 과시

2019-05-16 22:01:09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가수 강남이 연인 이상화의 새 출발을 응원하며 애정을 과시했다.



이상화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연습을 가고 있는 도중 차 안에서 무릎한테 '나랑 조금만 더 같이 해줘'라고 했더니 눈물이 안 멈췄어요. 늘 멀리서나마 듣던 응원과 관심을 이번 평창동계올림픽을 통해 경기장에서 직접 느낄 수 있어서 정말 행복했습니다. 저는 오늘 여기서 은퇴를 하지만, 여러분들의 빙상 여제는 영원히 기억되길 바랄게요!"라는 글과 함께 태극기를 바라보는 뒷모습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이상화의 글에 강남은 하트 이모티콘을 남기며 응원을 보냈다.

앞서 이상화는 이날 열린 은퇴 기자회견에서 "평창 올림픽 이후에도 선수 생활을 이어가려 했지만 고질적인 무릎 부상으로 몸 상태가 돌아오지 않았다"며 "팬들이 좋은 모습으로 기억할 때 은퇴하려 한다"고 밝히며 현역에서 은퇴했다.

한편 이상화와 강남은 지난 3월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supremez@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