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랑이 잡으러왔다"…'미스터리 키친' 김성주, 백종원에 요리 도전장

2019-05-16 10:11:45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백종원의 미스터리 키친'이 백종원, 김성주의 요리대결로 포문을 연다.



오는 18일(토) 첫 방송 되는 '백종원의 미스터리 키친'은 정체를 숨긴 그림자 셰프들이 사방이 막힌 미스터리 키친에서 요리대결을 펼치는 신개념 음식 추리쇼이다. 요리 백과사전 백종원과 인물 백과사전 김희철은 그림자 셰프의 요리하는 손과 공개되는 힌트 영상을 통해 셰프의 정체를 추리할 수 있다.

이날 '미스터리 키친'에서는 본 대결에 앞서 백종원과 김성주가 직접 그림자 셰프가 되어 오프닝 대결을 펼쳤다. 초반 백종원은 자신만만해하며 스스로 핸디캡까지 적용, 초간단 요리를 준비했다. 심지어 칼 대신 감자칼로 양배추를 자르는 등의 엉뚱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여유를 부렸으나, 미식단 투표결과가 공개될수록 한숨을 쉬고 고개를 떨구는 등 불안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한편, 김성주는 여태껏 한 번도 보여준 적 없는 뛰어난 칼솜씨를 선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를 보던 김희철은 그를 백종원으로 확신, 급기야 "저처럼 눈썰미 좋으신 분은 이제는 아시겠죠?"라며 정체를 아는 듯 의기양양하다 제대로 헛다리를 짚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미식단들은 셰프의 정체와 요리과정을 전혀 모르고 음식을 시식했는데, 예상치 못한 투표결과에 현장이 발칵 뒤집어졌다는 후문. 과연 MC 블라인드 대결에서 미식단에게 더 많은 선택을 받은 승자는 누구였을지, 모두를 당황하게 한 투표의 결과는 오는 18일 토요일 저녁 6시 30분 SBS '백종원의 미스터리 키친'에서 공개된다.

jyn2011@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