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수, 3년간의 결혼 생활 후 이혼…美서 영주권 취득

2019-05-23 16:24:12



사기 의혹을 받고 도피 중인 배우 이종수가 미국에서 3년간의 결혼 생활 후 이혼한 사실이 뒤늦게 드러났다.



23일 미국의 한인 뉴스 매체 USKN은 LA에 거주중인 이종수와 관련된 각종 의혹, 또 그의 근황에 대해 보도했다.

이종수는 USKN과 인터뷰에서 언제 결혼을 했고 영주권을 받았냐는 질문에 "2012년에 결혼을 했다. 결혼기간은 3년이다"고 답했다. 이혼을 한 과정에 대해서는 "괜히 저 때문에 발목 잡히는 것 같고, 아직 젊으니 더 좋은 사람 만날 수도 있는데..."라고 설명했다.

이어 기자가 "아니겠지만 위장(결혼)이라고 보기엔 딱 어울리는 상황이다"고 하자 그는 "(위장 결혼이라고)말하는 대로 가버리면 어떻게 하냐는 거죠"라며 답답해했다.

매체에 따르면 이종수는 한국에서 활동 당시 미혼으로 알려졌으며 현재는 다른 동거인 김모씨와 거주 중이다.

기자는 "김 씨는 지금도 가끔씩 카지노에 나오고 있다. 계속해서 피해자가 생기고 있고, 어떤 분들은 찾아와서 돈을 달라고 한다. 카지노 측에서도 이런 사실을 잘 알고 있다고 한다"고 전했다.

또 김 씨와 연관된 채무 등에 대해서는 "모른다"는 반응을 보였다. "같이 살고 있는데 전혀 모를 수가 있냐"는 질문에 "전혀 모르는 일이다"라고 선을 그었다.

한편 이종수는 지난 3월 지인의 결혼식 사회를 보는 대가로 돈을 받았지만, 결혼식장에 나타나지 않아 사기혐의로 피소됐던 바 있다. 그는 LA 인근 카지노에서 근무하고 있으며 저스틴이라는 이름으로 생활하고 있다고 알려졌다. <스포츠조선닷컴>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