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9년 전만 해도 위선적'…'학폭 논란' 잔나비 유용현, 뒤늦은 사과

2019-05-25 01:38:52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밴드 잔나비 멤버 유영현이 학교 폭력 논란에 사죄의 뜻을 전하며 자진 탈퇴했지만, 비난 여론은 계속되고 있다.



2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잔나비 멤버에게 당했던 학교폭력을 밝힙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글쓴이에 따르면 우연히 잔나비의 음악을 듣고, 관심이 생겨서 알아보던 중 멤버 중 한 명이 학창시절 자신을 괴롭힌 학교폭력 가해자였다는 것을 알게 됐다는 것.

글쓴이는 잔나비 멤버가 학창시절 다른 친구들보다 말이 살짝 어눌한 자신을 괴롭히고 조롱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라이터를 가지고 장난치고, 비닐봉지를 얼굴에 씌우고 내 사물함에 장난쳐놓는 건 기본이었다"며 "내 근처에서 손을 들기만 해도 나에게 무슨 짓을 할 것만 같아 움찔할 정도였다"며 학교폭력으로 힘들었던 학창시절을 털어놨다.

학교폭력으로 크게 상처를 받은 글쓴이는 결국 전학을 선택했고, 이후 정신 치료를 받으며 지냈다고. 글쓴이는 "이런 사람이 만들고 연주하는 음악을 듣고 감정을 느끼고 감동을 받았다는 것에 스스로가 한심하게 느껴지며 눈물이 흐르고 헛구역질도 났다"고 힘들었던 심정을 토로했다. 이어 "당신이 장난삼아 던진 돌이 한 사람의 학창시절과 인생에 엄청난 아픔을 주고 트라우마를 만들었다는 것을 알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이 글이 너의 현재와 미래에 어느 정도의 영향을 미칠지 모르겠지만, 남을 아프게 한 과거를 가지고는 절대 행복할 수 없다는 걸 깨우치면 좋겠다"며 "가수는 노래 제목 따라간다고 하더라. 뜨거운 여름밤은 가고 이제 남는 건 볼품없을, 부끄러운 자신만 남을 것"이라고 일침을 가했다.

해당 글은 순식간에 온라인상에 퍼졌고, 잔나비 소속사 측은 뒤늦은 입장을 통해 유영현의 자진 탈퇴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 페포니뮤직은 공식 SNS를 통해 "당사는 학교 폭력 논란과 관련해 본인에게 직접 사실관계를 확인했고, 유영현은 자신의 잘못을 인정했다"며 "유영현은 현재 잘못을 깊게 뉘우치고 반성하고 있으며, 과거에 저지른 잘못에 대한 모든 책임을 지고 향후 활동을 중지하기로 했다. 유영현은 잔나비에서 자진 탈퇴해 자숙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더불어 유영현은 진심으로 사죄하며 용서를 구할 것이며, 다른 잔나비 멤버들도 이로 인해 피해를 받으신 분께 어떤 방식으로든 용서를 구할 예정"이라며 "애정과 관심을 주시는 팬분들께 걱정과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거듭 사과했다.

하지만 유영현이 '진심으로 사죄하며 용서를 구할 것'이라는 대목이 오히려 대중의 분노를 유발하고 있다. 유영현에게는 이미 9년 전 글쓴이에게 용서를 구할 기회가 있었던 것. 글쓴이는 해당 글에서 2010년 유영현과 마주쳤을 당시를 떠올리며 "그때 인륜적인 도리를 다하고 사과라도 했다면.. 내가 이런 글을 적을 일도 없었을 거다. 내 이름을 부르며 아는 척, 친한 척했을 때 너무 위선적이었다. 그래서 그때의 난 또다시 도망을 갔다. 무서웠다"고 털어놨다. 또 거듭 학교 폭력 트라우마를 토로하며 "그 시절 나에게나 하던 언행과 조롱, 비웃음을 난 살아서도 죽어서도 용서할 생각이 없다"며 자신의 입장을 정확하게 밝혔다.

당사자는 용서할 마음이 없다는 데도 학교 폭력 사실이 알려지자 뒤늦게 용서를 구하며 '진심으로' 사죄하겠다는 유영현의 태도는 오히려 더 비난을 받을 수 밖에 없다.

한편 2012년 결성된 잔나비는 분당구 돌마로에서 자란 92년생 동갑내기들이 만든 그룹이다. 보컬 최정훈, 기타 김도형, 건반 유영현, 베이스 장경준, 드러머 윤결 등 5인조로 이뤄졌으나 이날 유영현이 탈퇴하며 4인조 체제가 됐다.

잔나비는 최근 멤버 최정훈이 예능 '나 혼자 산다', '입맞춤' 등에 출연하고, 정규 2집 '주저하는 연인들을 위해'으로 주요 음원차트에서 상위권에 오르면서 대중에 인지도를 쌓았다. 현재 대학교 및 각종 페스티벌 섭외 0순위에 등극하는 등 음악과 공연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잔나비는 내일(25일) 경주 한수원 페스티벌, 28일 KBS 쿨FM '이수지의 가요광장' 생방송 출연 등이 예정돼 있다.

supremez@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