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어부' 최현석·오세득, '셰프 군단'의 대활약..."낚시부터 요리까지"

2019-06-13 09:19:41



[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수습기자] 황금배지를 향한 뜨거운 한판 승부가 전남 완도에서 펼쳐진다.



채널A 예능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기획 장시원/ 이하 '도시어부') 93회에서는 인기 셰프 최현석과 오세득이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전남 완도로 붉바리와 부시리 낚시를 떠나는 모습이 그려진다.

완도에서 만난 출연진들은 만선의 부푼 꿈을 안고 황금배지를 향한 뜨거운 대결을 펼쳤다고 한다. 1년 전 역대급 뱃멀미로 화제를 모으며 높은 시청률을 견인했던 최현석은 이번에도 멀미와의 전쟁을 치르면서도 낚시를 소홀하지 않는 등 한층 업그레이드된 활약을 펼쳤다고. 완도 홍보대사인 오세득 역시 물 만난 물고기처럼 자신감이 충만했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출연진들은 계속되는 입질에 바쁘게 낚싯대를 감으며, 숨 막히는 긴장감 속에서 불꽃 튀는 승부를 벌였다고. 첫 붉바리 낚시 성공을 기대하는 큰형님 이덕화부터, 극심한 멀미에 시달리면서도 낚시 욕심을 내려놓지 않는 최현석까지 한 치 앞을 내다볼 수 없는 상황에서 누가 황금배지를 품에 안았는지, 예측 불가한 그 결과에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셰프 군단이 출연한 만큼 저녁 만찬은 그 어느 때보다 화려하게 펼쳐졌다고 전해져 관심이 쏠린다. 최현석과 오세득은 저녁 만찬에서 볼거리 가득한 요리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감탄을 자아냈고, 특히 최현석은 기타 및 노래 실력까지 뽐냈다고 한다. 신나는 기타 연주에 즉석 댄스 타임까지 벌어졌다고 전해져 출연진들의 화려한 뒤풀이에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붉바리·부시리를 낚은 최후의 승자는 누구일지, 오는 13일 목요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에서 공개된다.

wjlee@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