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여름 휴가지로 보라카이·수빅 등 인기…이른 무더위에 휴가 수요 급증

2019-06-13 12:51:35

무더위가 일찍 찾아오면서 일찌감치 여름 휴가를 준비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온라인쇼핑사이트 옥션은 지난달 10일부터 지난 9일까지 한 달간 여행 상품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전년 동기 대비 최대 137배나 급증했다고 13일 밝혔다.

올여름에도 폭염이 예상되는 가운데 아름다운 자연 속에서 시원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동남아가 휴가지로 인기를 끌고 있다.

에메랄드빛 바다가 매력적인 필리핀 보라카이 여행 상품은 이 기간 판매량이 전년보다 137배나 늘었다. 환경 보호를 위해 6개월간 섬을 폐쇄했다가 지난해 10월 여행객을 다시 받기 시작한 만큼 찾는 사람이 더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

아름다운 경치를 자랑하는 필리핀 수빅·클락·팔라완은 24배, 필리핀 세부는 406% 판매량이 늘어난 것으로 파악됐다.

서핑과 스노클링 등 각종 해양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베트남 다낭·냐짱(1132%)과 호찌민(344%) 여행 상품도 잘 팔렸고 태국 푸껫(350%)과 인도네시아 발리·롬복(300%)도 인기였다.

이밖에도 세계적인 해변 휴양 도시인 미국 하와이 여행 상품은 10배, 중국 최대 휴양지로 주목받는 하이난은 33배나 판매량이 증가했다.

옥션 관계자는 "평년보다 더위가 빨리 찾아와 여름 휴가 준비를 서두르는 사람들이 늘면서 동남아 여행 상품을 찾는 수요가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이정혁 기자 jjangga@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