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사야사' 현진영, 수영장 딸린 초호화 주택→쪽방까지 이사스토리 공개

2019-06-19 10:27:00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1990년대 대한민국 가요계를 강타했던 가수 현진영의 이사스토리가 공개된다.



오늘(19일) 방송하는 TV CHOSUN '부동산로드-이사야사'는 초호화 주택부터 이태원의 5만원 월세 방 그리고 아내와 핑크빛 앞날을 꿈꾸던 옥탑방 보금자리까지 현진영의 극과 극을 오가던 부동산 인생 로드를 쫓아가본다.

'흐린 기억 속의 그대'로 데뷔해 90년대 대한민국에 힙합 바람을 불러일으킨 현진영의 등장에 MC 장윤정은 학창 시절 현진영의 열렬한 팬이었다며 무한 팬심을 드러낸다.

현진영은 48년 인생 중 가장 화려한 생활을 했던 유년기 시절의 집을 떠올린다. 당시 그가 살던 집은 한강뷰는 기본이고, 방 15칸, 화장실 7칸에 수영장까지 갖춘 초호화 고급 주택임을 밝히며 "수영장 끝에서 끝까지 다녀오면 숨이 찼다"라고 회상한다.

이어 옛집을 찾아다니던 현진영은 위암으로 투병하다 돌아가신 어머니의 추억이 깃든 한남동의 또 다른 집을 방문해 눈시울을 붉히는가 하면, 지금의 아내를 만난 역삼동 집까지 찾아가며 인생사를 가감 없이 공개할 예정으로 시청자들에게 뭉클한 감정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현진영은 다사다난했던 이사야사를 마무리하고, 현재 아내와 단 둘이 살고 있는 김포 운양동의 집을 소개하며 스튜디오에 자리한 전문가들에게 향후 미래를 위한 적극적인 상담을 받아 부동산 재테크 강연장을 연상케 했다는 후문.

세상에서 가장 달고 가장 짜고 가장 쓴 경험이 녹아있는 현진영의 집과 인생이야기는 TV CHOSUN <부동산로드- 이사야사>에서 펼쳐진다. 오늘(19일) 밤 11시 방송.

sjr@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