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에 왜왔니' 패리스 힐튼, 월 사용 한도 6억 'VVIP 카드' 공개

2019-06-26 08:33:40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할리우드 대표 파티퀸' 패리스 힐튼이 VVIP 신용카드를 공개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스카이드라마 '우리집에 왜왔니'에는 패리스 힐튼이 출연했다.

이날 패리스 힐튼은 멤버들과 함께 음식값 내기 게임을 하기 위해 자신의 신용카드를 꺼냈다. 패리스 힐튼이 꺼내든 카드는 세계 10대 VVIP 신용카드 중 하나인 '메를XX' 블랙카드로 월 사용 한도가 6억 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멤버들은 패리스 힐튼의 신용카드에 눈을 떼지 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패리스 힐튼은 마지막 꿈이 무엇이냐는 질문에 "인생에서 정말 많은 것을 이뤘다고 생각하는데 놓친 딱 한 가지는 믿고 사랑하며 함께 가정을 만들 사람이다"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하지만 할리우드에 살면서 이건 정말 힘들다. 많은 남자들이 믿음직스럽지 않거나 성실하지 않다. 그래서 가정을 꾸리고 싶을 만큼 믿을 수 있는 사람을 만나기가 쉽지 않다. 언젠가는 만날 수 있었으면 좋겠지만, 잘 모르겠다"고 털어놨다.

supremez@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