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모텔서 여성 숨진채 발견…함께 술마신 30대 남성 체포

2019-07-11 13:37:05

대전 유성경찰서[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전의 한 모텔에서 여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경찰은 유력한 용의자로 함께 모텔에 들어갔다가 나온 30대 남성을 긴급체포했다.

11일 대전 유성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 2분께 유성구의 한 모텔에서 A 씨가 숨져 있는 것을 모텔 직원이 발견해 119 와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 씨와 술집에서 함께 술을 마신 B(35) 씨를 유력한 용의자로 보고 체포했다.
B씨 일행으로부터 B씨가 A씨와 주점에서 술을 마셨다는 진술을 확보했다.

경찰은 모텔 입구에 설치된 폐쇄회로(CC)TV를 통해 두 사람이 함께 들어갔다가 B씨 혼자 나오는 것을 확인했다.
술에 취한 B씨는 모텔을 나와 주변에 주차해둔 자신의 차 안에서 붙잡혔다.

B 씨는 "기억이 안 난다"며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모텔 방에서 다툰 흔적과 A 씨의 혈흔이 발견됐다"며 "A 씨의 혈흔과 용의자 옷에 묻은 혈흔이 일치하는지 수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youngs@yna.co.kr
<연합뉴스>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