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미코 진 김세연, 비포애프터 사진 공개 "작년부터 예뻐졌다"

2019-08-13 17:42:34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미스코리아 진 김세연이 "작년부터 예뻐졌다"며 비포 애프터 사진을 공개했다.



13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가 미스코리아 특집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장윤정, 이지안, 권민중, 김세연 등이 출연한다.

이번 방송에는 2019 미스코리아 진 김세연이 당선 2주 만에 첫 예능으로 '비디오스타'에 출연해 기대를 모은다.

이날 김세연은 같이 출연한 87년 미스코리아 장윤정, 96년 미스코리아 이지안과 권민중에 대해 "다 모른다"고 말해 현장을 발칵 뒤집었다. 이에 김숙은 김세연에게 "미스코리아 대선배님들을 정말 모르냐"고 묻자 "98년생이라 제가 태어나기 전에 미스코리아가 되신 선배님들"이라고 대답하는 한편, 미용실 추천으로 미스코리아에 지원하게 된 선배들이 당시 살벌했던 미용실 간 암투를 추억하자 "저는 인터넷으로 신청했다", "요즘엔 대회 당일에 헤어메이크업도 직접 한다" 등 달라진 미스코리아 대회 풍경을 밝히기도 했다.

또한 김세연은 "나는 작년부터 예뻐졌다" 라고 고백, 비포애프터(?) 사진까지 공개해 현장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자세한 속사정은 13일 오후8시 30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jyn2011@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