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이슈]"남편이 변심"…구혜선·안재현, 사랑꾼 부부 3년만의 충격 파경과 폭로(종합)

2019-08-18 09:11:17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모두가 부러워 했던 '사랑꾼 부부' 구혜선 안재현 부부가 파경 소식을 전해 대중에게 충격을 안기고 있다. 특히 이번 소식은 구혜선이 직접 남편의 변심을 폭로한 것이라 더욱 큰 파장이 예상된다.



구혜선은 18일 자신의 SNS에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저는 가정을 지키고 싶습니다"라는 글을 올리며 남편 안재현과 파경 소식을 전했다. 이후 구혜선은 해당 글에 "다음 주에 남편 측으로부터 보도기사를 낸다고 하여 전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진실되기를 바라며"라는 글을 덧붙이며 다음 주 내로 안재현이 언론을 통해 이혼 소식을 알리려고 했음을 암시했다.이후 구혜선은 또 다른 SNS 글을 통해 안재현과의 대화 내용 캡쳐분까지 폭로했다. 해당 캡쳐에는 자신이 출연 중인 프로그램 tvN '신서유기'에 이혼 사실을 모두 알렸으며 다음 주 내로 언론에 이혼에 대한 보도자료를 배포한다는 안재현과 건강 상태가 좋지 않은 자신의 어머니를 고려해 배포 시기를 미루자는 구혜선의 언쟁이 담겼다. 또한 대화에서 구혜선은 안재현에게 결혼 당시 했던 약속을 지키지 않은 것에 대해 자신의 어머니를 만나 사과를 할 것을 요구했고 안재현은 이를 피하려고 하는 모습이 드러났다.해당 대화 캡쳐가 공개된 이후 얼마 후 구혜선은 해당 글에 "어머니가 충격을 받으셔서 건강 상태가 매우 좋지 않아 글을 올리게 됐다 죄송하다"라는 문구를 덧붙였다.

구혜선과 안재현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측은 구혜선의 갑작스러운 폭로로 인해 당황스러운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소속사는 스포츠조선에 "해당 내용을 확인 중이다"고 전했다.

구혜선과 안재현은 KBS2 드라마 '블러드'에 함께 출연하며 연인으로 발전, 2016년 5월 결혼했다. 두 사람은 화려한 예식 대신 예신에 들어갈 비용을 소아병동에 기부하며 개념 배우로 떠오르기도 했다. 또한 결혼 이듬해인 2017년에는 나영석 PD가 연출한 tvN '신혼일기'에서 행복한 결혼 생활을 공개하기도 했다.특히 안재현은 '신혼일기'는 물론 '신서유기' 등에서 구혜선을 '구님'이라는 애칭을 부르고 시도 때도 없이 구혜선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며 '사랑꾼' 이미지로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올해 6월에는 구혜선이 이전 소속사인 파트너즈파크와 전속계약이 만료된 후 안재현이 데뷔 이후 줄곧 몸담고 있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기도 했다.

smlee0326@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