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슈타인 킬 이재성, 3라운드 MVP&베스트 11 선정

2019-08-21 10:07:54



[스포츠조선 이원만 기자] '멀티골 활약'을 펼친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2부 홀슈타인 킬의 이재성(27)이 현지 언론에 의해 주간 최우수선수(MVP)와 베스트11으로 선정됐다.



독일 축구전문지 키커는 21일(한국시각) 소셜미디어를 통해 이재성을 2019~2020 분데스리가 2부 3라운드 '이 주의 선수(MVP)'로 선정했다. 이재성은 베스트 11에도 이름을 올렸다. 이재성은 지난 18일 카를스루에를 상대로 치른 3라운드 홈경기에서 2골을 넣으며 팀의 2대1 역전승을 이끈 바 있다. 이날의 활약이 돋보였다. 이날 선발 출전한 이재성은 0-1로 뒤지던 전반 45분에 동점골로 시즌 첫 골을 신고한 뒤 후반 19분에는 역전 결승골까지 터트렸다. 홀슈타인 킬은 이재성의 활약 덕분에 시즌 첫 승을 챙겼다.

시즌 초반부터 이재성의 맹활약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 그는 지난 11일에 열린 FSV잘름로어(6부 리그)와의 독일 축구협회(DFB) 포칼 1라운드(64강전)에서도 1골-1도움으로 멀티 공격포인트를 기록하더니 정규리그 경기에서는 멀티 골을 기록했다. 이재성의 주간 MVP 선정은 지난해 8월7일 개막전(1라운드) 때 이후 1년 만이다.

키커 지는 "이재성의 첫 번째 골은 '이달의 골'로 선정될 만 하다. 한 차례 골대를 맞힌 장면과 전력 질주 모습은 '가짜 9번'으로 나와 2대1 승리를 이끈 이날 경기 이재성의 하이라이트였다"고 평가했다.

이원만 기자 wman@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