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줄리엔강, UFC 선수 정찬성도 인정한 연예계 싸움 1위

2019-08-22 09:03:22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해피투게더4' 줄리엔강과 안일권이 맞붙는다.



8월 22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주먹이 운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정찬성, 줄리엔강, 최여진, 장진희, 안일권, 양치승이 출연해 줌바댄스부터 각종 격투기 기술까지 화려한 볼거리로 시청자 눈길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그중에서도 자칭 연예계 싸움 1위 안일권과 여러 운동 능력을 지닌 능력자들의 조합이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그동안 강호동, 김종국, 김창렬 등 연예계 대표 싸움꾼들과 어깨를 나란히 한다고 주장해온 안일권이 이번 특집에서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으고 있는 것.

이런 가운데 그런 안일권과 줄리엔강이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제대로 맞붙었다고 전해져 호기심을 증폭시켰다. 이날 안일권은 모든 출연진들이 줄리엔강의 싸움 실력을 인정하자 그를 견제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특히 UFC 선수 정찬성이 "줄리엔강과 싸우면 저도 질 것 같다"고 그를 인정해 안일권의 질투가 폭발했다는 전언이다.

이를 지켜보던 줄리엔강은 안일권의 첫인상에 대해 "딱 개그맨같이 생기셨다"고 밝히며 돌발해 일촉즉발 분위기가 형성됐다. 이 외에도 각자의 근육에 대해 열띤 토론을 하거나 비교하는 등 서로를 견제하며 투닥투닥 하는 줄리엔강과 안일권의 모습이 현장에 웃음을 더했다고 한다. 이처럼 역대급 라이벌로 거듭난 줄리엔강과 안일권의 순위 다툼은 어떻게 막을 내릴지 궁금해진다.

한편 최고의 스타들과 함께하는 마법 같은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오늘(2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sjr@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