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kg 빼고 복근 만드는 재미"…강남, 다이어트 비포&애프터 자랑

2019-08-22 09:27:10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가수 강남이 다이어트 전후 사진을 공개했다.



강남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시는 살찌지 말아야겠다. 15kg 빼고 복근 만드는 재미에 푹~"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강남은 동일 인물이라고는 믿기 어려울 정도로 달라진 모습을 보였다. 15kg을 감량한 강남은 과거 모습과는 완전히 다른 날렵한 턱선과 군살 없는 배가 도드라진 현재 모습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강남은 지난 5월 "6개월 만에 18kg이나 쪄버렸다. 오늘부터 관리 시작해야지. 이번에는 요요 안 오게 잘 관리하겠다"라며 다이어트를 선언한 바 있다.

강남은 "20대 시절부터 무리하게 굶고 운동했던 잘못된 다이어트로 세 번이나 병원에 실려 갔었다. 이때부터 간 수치가 나빠져 약을 먹어야 했고, 급격히 건강이 악화됐었다. 혼자 고기 5인분을 먹을 정도로 먹는 것을 너무 좋아해 쉽게 살이 찌는 체질이라 유행하는 다이어트는 모두 시도했었지만, 요요와 함께 늘 실패로 돌아갔었다"라며 힘들었던 지난날을 고백하기도 했다.

그러나 이번만큼은 무조건 굶지 않고, 영양소를 갖춘 한식 기반의 세 끼를 챙겨 먹으며 부족한 영양소를 채우는 건강한 다이어트로 체력 소모 없이 감량에 성공한 것으로 전해져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편 강남은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출신 이상화와 공개 연애 중이다. 일본 국적인 강남은 최근 한국으로 귀화를 준비 중이라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supremez@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