윌리안의 주장 "첼시, 올 시즌 우승 가능하다고 생각"

2019-09-12 15:04:38

사진캡처=윌리안 개인 SNS

"첼시는 올 시즌 우승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베테랑 공격수' 윌리안(첼시)이 희망을 노래했다.

영국 언론 스카이스포츠는 12일(한국시각) '윌리안은 첼시가 올 시즌 타이틀에 도전할 선수단을 보유하고 있다고 주장했다'고 보도했다.

올 시즌을 앞두고 첼시에 변화의 바람이 불었다. 프랭크 램파드 감독이 새롭게 지휘봉을 잡았다. 하지만 새 영입은 없었다. 이유가 있다. 첼시는 국제축구연맹(FIFA)의 18세 미만 외국인 선수 영입 규정을 어겼다는 이유로 1년 간 선수 영입 금지 징계를 받았다. 현재 첼시는 국제스포츠중재재판소(CAS)에 항소를 낸 상태.

전력 보강이 이뤄지지 않은 상태에서 은골로 캉테 등 주축 선수 일부가 부상으로 빠지며 흔들렸다. 첼시는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개막전에서 맨유에 0대4로 완패했다. 레스터시티에도 1대1로 무승부를 기록하며 주춤했다. 노리치 시티를 꺾고 첫 승리를 챙겼지만, 셰필드와 무승부를 기록하며 11위에 올라 있다.

상황은 좋지 않지만, 윌리안은 미래 희망을 얘기했다. 윌리안은 "나는 첼시가 올 시즌 우승을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에덴 아자르 등 몇몇 선수가 팀을 떠났을 때는 어렵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우리 팀에는 훌륭한 젊은 선수들이 있다. 그들은 앞으로 리그에서 가장 뛰어난 선수들이 될 것이다. 나는 우리가 훌륭한 선수들을 보유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첼시는 큰 팀이다. 이 유니폼은 무겁다"고 말했다.

이어 "램파드 감독과 일하게 돼 좋다. 그는 위대한 사람이다. 물론 적응 시간은 필요하다. 하지만 곧 적응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김가을 기자 epi17@sportschosun.com


오늘의 인기 콘텐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