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이슈]"'무한도전' 오래할 줄, 갑작스런 종영 몰랐다"…'미우새' 정준하, 연예계 은퇴설 해명

2019-09-23 09:50:06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 "'무한도전'이 오래 할 줄 알았지. 이렇게 끝날 줄 몰랐어."



22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정준하를 만난 김희철의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MBC '무한도전' 종영 이후 뜸한 방송 활동으로 은퇴설에 휘말리게도 했던 정준하가 직접 관련 이야기를 털어놓는 모습이 전파를 타 눈길을 끌었다.

김희철이 정준하를 만난 곳은 정준하가 운영하는 식당. 김희철은 정준하와 반갑게 인사를 나누고 근황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형, 연예계 은퇴한거 아니냐"고 돌직구 질문을 날려 정준하를 당황케 했다.

김희철은 "나 최군이랑 친하지 않냐. 군이가 걱정하면서 연락이 왔더라. 최군이 '정준하 형이 연예계 생각이 없으신 거 같더라. 가게에 집중하고 계시더라'고 하더라"며 "최군한테 '준하 형 은퇴하는 거냐'고 물었더니 그게 퍼졌다"고 덧붙여 말했다.

이에 대해 정준하도 입을 열었다. "최군이 개인방송 촬영을 하려 가게에 왔다. '무도'가 끝나면 뭐 할거냐고 해서 '무도' 끝날 때쯤 은퇴할 것 같다고 말했다"며 "난 '무도'가 오래 할 줄 알았다. 그런데 '무도'가 이렇게 일찍 끝날 줄 몰랐다. 내가 50살이 되기도 전에"면서 '은퇴설'의 진상에 대해 해명했다.

이어 김희철은 정준하가 방송 대신 술 관련 일을 할거라 예상했다고 입을 열었다. "방송에 꿈이 없다고 생각한 게 나 볼 때마다 형이 맨날 맛만 보고도 막걸리 맞출 수 있다고 이야기 하지 않았냐"고 말하자 정준하는 "막걸리가 아니라 전통주 자격증"이라고 말했다. 전통주 국가대표 소믈리에 자격증을 보유하고 있었던 것. 김희철은 "위조한 거 아니냐"고 의심까지 했다.

김희철은 이야기를 나누는 내내 정준하에게 "이러니 잠정 은퇴했지"라고 깐족됐고, 정준하는 결국 "은퇴한거 아니다"라며 발끈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또한 정준하는 김희철의 계략(?)에 킨 발골쇼를 벌여 좌중을 폭소케 했다.

한편 '미운 우리 새끼'는 엄마가 화자가 되어 아들의 일상을 관찰하고, 육아일기라는 장치를 통해 순간을 기록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이승미 기자 smlee0326@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