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민, 악플 피해 공개→강경 대응 선언…"사진 한 장으로 성희롱" (전문) [종합]

2019-10-19 15:56:01



[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가수 박지민이 자신이 받았던 성희롱 피해를 언급하며 악플러들에 강한 경고를 남겼다.



박지민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제 사진 한 장으로 하지도 않은 가슴 성형에 대한 성희롱, 본인 몸 사진 보내시면서 한 번 하자라고 하시는 분 특정 과일로 비교하면서 댓글 쓰시는 분들 디엠(DM)들 다 신고하겠다"라며 자신이 당했던 성희롱 피해를 공개했다.

앞서 박지민은 인스타그램에 근황 사진을 게재했다. 귀여운 이미지와 사뭇 달라진 성숙한 모습에 많은 네티즌들의 관심이 쏠렸다. 그러나 몇몇 네티즌들은 다이렉트 메시지를 통해 박지민에 도를 넘은 댓글과 성희롱을 가한 것으로 보인다. 박지민은 이에 엄중한 경고를 내린 것.

악플에 칼을 빼든 박지민에 네티즌들의 적극적인 응원도 이어졌다. 최근 안타까운 비보로 악플의 심각성이 화두에 오른 만큼, 유명인들의 악플 피해를 더 이상 묵인하지 말자는 것. 네티즌들은 선처 없는 처벌을 강조하며 박지민을 적극 지지했다.

한편, 가수 박지민은 SBS 오디션 프로그램 'K팝스타'를 통해 얼굴을 알리고, 2012년 백예린과 함께 듀오 피프틴앤드(15&)로 데뷔했다. 'I dream', '티가 나나봐' 등의 곡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박지민은 최근 7년간 함께 했던 JYP엔터테인먼트를 떠나 홀로 서기에 나섰다.

wjlee@sportschosun.com

[다음은 박지민 글 전문]

제 사진 한장으로 온갖 디엠에 하지도 않은 가슴성형에 대한 성희롱, 디엠으로 본인 몸사진 보내시면서 한번 하자 라고 하시는 분 특정 과일로 비교하면서 댓글 쓰시는 분들 디엠들 다 신고하겠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