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태진아, 약속대로 강남에 땅 쾌척? “특별한 선물 주겠다”

2019-10-22 11:34:45



[스포츠조선닷컴 박아람 기자] 강남이 태진아에게 정말 땅을 줄 거냐고 물어 그를 당황시켰다. 이에 태진아는 특별한 선물을 약속하며 강남의 궁금증을 해결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강남·이상화가 결혼식 주례를 부탁하기 위해 태진아를 찾아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남은 태진아에게 "아버지, 그런데 땅 어떻게 하실 거예요? 땅 주신다고 했던거요"라고 단도직입적으로 물었다.

태진아는 과거 한 인터뷰에서 "시골에 땅이 있다. 강남이 결혼하면 주겠다고 했는데 아직 가져가질 못하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또 그는 한 방송에서 리포터가 "3000평 땅을 주겠다고 했는데, 약속을 지킬 것이냐"고 물어보자, "농담으로 '장가를 꼭 가야 땅을 준다'고 했는데, 진짜 결혼을 하니 줄 것이다"고 답했다.

강남의 질문에 태진아는 "그 땅. 시골 땅이라 팔아봐야 몇 푼 안 돼"라며 "거기다가 뭐를 하나 지으라고 하지 않았냐. 이상화 스케이트장. 아니면 팔아서 돈으로 가져가든지"고 시원하게 답했다.

이에 이상화는 "그런데 그걸 잊지 않고 있었냐"고 웃었고, 강남은 "결혼하려고 할 때부터 계속 생각했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본 김구라는 "맹지야 맹지. 그래서 너 준다고 한 거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태진아는 "나중에 아들 이루가 결혼하면 크게 하나 짓자. 네 것 팔고 내 것 팔고 다 팔아서 한 건물에서 함께 살자"고 덧붙였다. tokkig@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