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서효림, 10살 연상 김수미 아들과 진지한 열애中 …"최근 연인 발전"

2019-10-23 15:51:59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 배우 서효림(34)이 배우 김수미의 아들(44)과 열애중이다.



23일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서효림과 김수미의 아들이 진지하게 사랑을 키우고 있다. 두 사람 모두 어린 나이가 아닌 만큼 진지한 마음으로 교제를 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두 사람을 잘 아는 한 관계자는 스포츠조선에 "서효림과 김수미의 아들은 예전부터 김수미를 통해 서로 알고 지내 이어오다가 최근 연인으로 발전했다"며 "두 사람 진지하게 예쁜 만남을 이어가고 있다"고 전했다.

현재 서효림과 김수미는 SBS플러스 예능 '밥은 먹고 다니냐?'에 함께 출연중이기 때문에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두 사람은 이 방송에서 남다른 케미로 방송에 재미를 더하고 있다.

2007년 KBS 드라마 '꽃피는 봄이 오면'으로 데뷔한 서효림은 드라마 '성균관 스캔들', '여인의 향기' '나도, 꽃!' '그 겨울, 바람이 분다' '주군의 태양' '끝없는 사랑' '미녀 공심이' '김비서가 왜 그럴까' '비켜라 운명아' 등에 출연했다. '팔로우미7 '뷰티스 코드' 등에 출연해 뷰티 스타로서 활약하기도 했다.

이승미 기자 smlee0326@sportshc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