펠리페-조재성 동시 트리플크라운. 우리카드가 OK저축은행에 3대2 승리

2019-11-09 17:39:50

우리카드 선수들이 OK저축은행과의 경기서 승리한 뒤 기뻐하고 있다. 사진제공=우리카드

[스포츠조선 권인하 기자]우리카드가 펠리페의 트리플크라운을 앞세워 OK저축은행을 잡아냈다.



우리카드는 9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도드람 V리그 남자부 2라운드 홈경기서 OK저축은행을 세트스코어 3대2(26-28, 26-24, 25-21, 23-25, 15-12)로 눌렀다. 2연패에서 벗어났다.

외국인선수 펠리페가 29득점을 하며 공격을 주도했다. 백어택 8개, 블로킹 4개, 서브에이스 3개를 기록해 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했다. OK저축은행도 조재성이 트리플크라운을 달성하며 33득점(백어택 9개, 서브에이스 4개, 블로킹 3개)로 맞섰지만 고비를 넘기지 못했다.

한 경기에서 2명이 트리플크라운을 달성한 것은 남자부에서 역대 5번째다.

OK저축은행이 1세트 듀스 접전끝에 28-26으로 승리하며 기세를 올렸지만 2,3세트에 우리카드가 이기며 유리한 고지를 점령했다 OK저축은행은 4세트를 접전 끝에 25-23으로 따내며 승부를 5세트로 이었다.

하지만 우리카드가 마지막에 힘을 냈다. 초반 우리카드가 3점차로 앞서나가며 쉽게 승리를 챙기는가 했지만 OK저축은행이 조재성을 앞세워 12-12 동점을 만드는데 성공했다.

하지만 우리카드는 황경민의 오픈 공격에 이어 조재성의 공격 범실로 14-12로 앞섰고, 황경민이 조재성의 공격을 블로킹하며 경기를 마무리했다. 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