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리뷰]"정해인 친구와 먹방"…'전참시' 이영자, 클럽 세차장서 '무아지경' 댄스

2019-11-17 10:30:28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가 배우 정해인의 친구와 함께 '클럽 세차장'에서 무아지경 하루를 만끽했다.



16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이영자와 송성호 매니저가 클럽 세차장을 찾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송성호 매니저는 저녁 식사 시간을 쪼개 세차를 해야하는 상황에 처했다. 그러자 이영자는 "세차와 식사를 한방에 해결해주겠다. 오늘 삼겹살 먹자"고 호언장담하며 마트 장보기에 나섰다.

이영자가 매니저와 함꼐 간 곳은 클럽과 세차장을 겸한 셀프 세차장이었다. 클럽 못지 않은 댄스파티가 펼쳐져있는가 하면, 구석에는 야외 바베큐장까지 마련되어있었다. 두 사람은 무아지경으로 춤을 췄다.

이어 셀프 세차가 시작됐지만, 비가 쏟아졌다. 이에 이영자는 "식사를 먼저 하자"며 바베큐장으로 향했다. 이영자는 삼겹살은 물론 짜글이장, 삼겹살 파스타에 이르는 다양한 메뉴를 선보여 매니저는 물론 시청자들까지 즐겁게 했다. 매니저는 "예술"이라며 이영자의 솜씨를 극찬했다.

이영자는 클럽 DJ박스에 있던 DJ와도 먹방을 함께 했다. 이때 DJ는 "배우 정해인 좋아하시지 않냐. 제가 정해인과 친구"라고 말을 건넸다. 하지만 이영자는 믿지 않았다. 알고보니 DJ는 실제로 정해인과 친구였고, 현재 배우로도 활동 중이었다는 사실이 공개돼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영록 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