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붐의 손녀♥" 한채아, 손녀 품에 꼭 껴안은 자상한 시父 자랑

2019-11-18 13:02:28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배우 한채아가 시아버지인 차범근 전 국가대표팀 감독의 손녀 사랑을 자랑했다.



한채아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차범근이 손녀를 품에 꼭 껴안고 있는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서 차범근은 손녀가 추울까 봐 이불로 꽁꽁 싸맨 모습. 할아버지 품에 안긴 손녀의 편안해 보이는 뒷모습이 눈길을 끈다.

또 한채아는 사진과 함께 "할아버지 사랑"이라는 글을 덧붙이며 다정한 시아버지를 자랑했다.

앞서 한채아는 지난달에도 차범근의 자상한 모습을 공개해 관심을 모았다. 그는 "아버님 찬스로 운동 갔다 왔더니. 달콤하고 따뜻한 메모. 우리 아버님 최고"라는 글과 함께 차범근이 손녀를 돌보며 남긴 메모를 공개해 부러움을 자아냈다.

한편 한채아는 지난해 차범근의 셋째 아들인 차세찌와 결혼, 같은 해 10월 득녀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