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유산슬X박상철, 구례 오일장 초토화…무아지경 버스킹 현장

2019-12-14 10:17:22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MBC '놀면 뭐하니?-뽕포유' 유산슬과 박상철이 구례 오일장에 출격한다. 순천을 향하던 중 들린 구례 오일장에서 두 사람이 '구례 흥 요정'과 함께 버스킹 무대를 초토화 시킨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오늘(14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뽕포유' (연출 김태호) 측은 트로트 샛별 유산슬과 선배 박상철이 구례 오일장을 찾아 어르신들 앞에서 펼친 버스킹 무대 현장 사진과 영상을 공개했다.

유산슬은 데뷔 후 첫 음악 방송인 'MBC 가요베스트' 무대를 위해 '순천으로 가는 길'에 구례 오일장에 들렀다. 그곳에서 '샤이보이' 선배 박상철과 깜짝 만남이 성사돼 본격적인 유산슬 홍보에 나섰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유산슬이 박상철과 함께 시장에 나온 어르신들의 환영을 받으며 인사를 나누는 모습이 담겨 눈길을 모은다. 두 사람의 등장에 구례 오일장은 인산인해를 이루며 들썩였다.

특히 유산슬과 박상철이 가는 곳이 곧 무대가 되는 마법이 펼쳐졌다. 유산슬은 '합정역 5번 출구'와 '사랑의 재개발' 노래로 한껏 흥을 끌어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심창치 않은 움직임을 가진 '구례 흥 요정'이 무대에 등판한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유산슬의 노래에 흠뻑 빠진 어머니는 신발까지 벗어 놓고 무아지경 댄스를 선보였다. 이 모습에 유산슬은 "물 좀 드세요~"라며 어머니를 걱정했고 이에 어머니는 벌컥 벌컥 물을 마시고 '부스트 업' 해 또 다시 열광의 무대를 펼쳤다는 후문이다.

또한 유산슬의 무대에 이어 박상철의 트로트 메들리가 논스톱으로 이어지며 구례 오일장 버스킹 현장은 축제의 한마당을 방불케 했다. 유산슬과 박상철은 어르신들의 뜨거운 함성과 버스킹 무대 후 구례 오일장의 따뜻하고 푸짐한 인심까지 듬뿍 받아 안방극장에 훈훈함을 선사해줄 예정이다.

구례 오일장을 축제의 장으로 만든 유산슬과 박상철의 버스킹 무대는 오늘(14일)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뽕포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