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방탄소년단 뷔, 사생팬 고충토로 "불편하고 많이 무섭다"

2019-12-15 10:46:48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방탄소년단 뷔가 솔직한 심경을 고백했다.



뷔는 15일 네이버 브이라이브(VLIVE)를 통해 팬들과 소통했다. 그는 "우리가 전세기 비행기를 탄다. 사실은 우리도 (일반) 비행기를 타고 싶다. 잔거리나 단거리 비행할 때 우리가 타는 걸 알고 앞자리나 옆자리에 앉는 분들이 있다. 아무래도 그런 공간에서는 마음 놓고 편이 못 쉬어서 많이 불편했다. 솔직하게는 안 그랬으면 좋겠다. 여기까지만 하겠다. 많이 무섭다"고 털어놨다.

또 신곡 공개도 예고했다. 그는 "우리 크리스마스 곡이 있다. 아직 수정은 안했지만 완성하고 싶은 마음이다. 음원으로 내고 싶지는 않고 아미(방탄소년단 팬클럽)에게 선물하고 싶다. 언젠가 완성되면 사운드 클라우드에 올리겠다"고 말했다. 방탄소년단은 14일과 15일 일본 오사카 교세라 돔에서 일본 팬미팅 투어를 이어간다. 또 25일 '2019 SBS 가요대전', 26일 '2019 KBS 가요대축제'에 출연한다.

백지은 기자 silk781220@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