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AOA 완전체 첫 출연 "데뷔 8년차, 체력적 한계 느껴져" 깜짝 고백

2019-12-15 13:36:23



[스포츠조선 김성원 기자] SBS '런닝맨'에서는 AOA 완전체가 첫 출연해 '인천 미식 로드'를 떠난다.



AOA는 최근 진행된 녹화에 참여해 히트곡 메들리부터 신곡 무대까지 선보이며 현장 분위기를 뜨겁게 만들었고, "AOA 완전체가 '런닝맨'에 출연하다니 너무 영광스럽다. 오늘을 기념일로 지정하기로 했다"는 소감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유재석은 "AOA가 데뷔 8년차다. 혹시 데뷔 초와 달라진 게 있냐"고 물었고 한참을 고민하던 AOA는 "체력적인 한계를 느낀다. 안무 연습을 하면 나이순으로 숨소리가 점점 커진다"고 밝혀 8년차 걸그룹의 고충을 솔직하게 털어놓았다.

또한 이날 AOA 멤버들은 명불허전 예능감을 뽐내며 '대세'의 면모를 과시했다. 멤버들의 주특기인 속임수 미션에서는 멤버들을 능가하는 연기력을 선보이는가 하면, 내의 안에 핫팩을 붙이고 나타나 눈길을 끌었다. 이를 본 유재석은 "AOA도 많이 내려 놓았다. 이젠 패션보다는 따뜻함이다. 나는 이런 게 훨씬 좋다"고 덧붙여 현장을 폭소케 하기도 했다.

AOA와 함께 하는 이날 레이스는 인천의 명물 음식들을 찾아 떠나는 '인천 미식 로드'로 꾸며진다. '런닝맨'은 오늘 오후 5시에 방송된다. 김성원 기자 newsme@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