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송중기, 블러썸 떠난다 '7년 인연 끝'...새 소속사 손잡고 독자노선

2019-12-17 08:20:12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배우 송중기가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와 7년 인연을 정리한다.



17일 연예계 관계자는 스포츠조선에 "송중기가 블러썸엔터테인먼트와 7년 계약을 정리하고 홀로서기에 나선다"고 밝혔다. 송중기는 블러썸엔터테인먼트와 올해까지 인연을 정리한 뒤 독자노선을 걷게 됐다.

송중기는 2013년 싸이더스를 떠나며 계약을 맺었던 블러썸엔터테인먼트와 7년 만에 결별한다. 오랜 인연을 이어왔던 소속사지만, 재계약없이 각자의 길을 걷기로 했다. 블러썸엔터테인먼트도 스포츠조선에 "12월 말로 계약이 종료된다"고 시인했다. 송중기는 배우 영입에 열을 올리던 카카오M과 손을 잡고 독자노선을 걸을 전망이다.

송중기는 2008년 영화 '쌍화점'으로 데뷔한 이후 영화 '늑대소년'(2012)과 KBS 드라마 '착한남자'(2012) 등을 통해 주연배우로 우뚝섰다. 전역 후 만난 작품인 '태양의 후예'(2016)로 최고 반열에 올랐고, 송혜교와도 인연을 맺었다. 송·송 커플은 열애 끝에 2017년 10월 31일 결혼했지만, 2년 뒤인 올해 6월 결혼생활을 정리하고 결별했다.

송중기는 소속사와의 결별 후에도 작품 촬영 등으로 인해 바쁜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영화 '승리호'(가제)가 크랭크업 했으며, 내년 개봉 예정인 영화 '보고타'의 출연을 확정했다.

문지연 기자 lunamoo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