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이이경 "데뷔 전 BTS 진과 연기 학원서 만나…최근 시상식서 재회"

2020-01-15 13:15:38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배우 이이경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방탄소년단 진과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한다.



오늘(15일) 밤 11시 5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영화 '히트맨'의 주역들인 권상우, 정준호, 황우슬혜, 이이경이 출연하는 '일찍 일어나는 배우가 히트한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이경은 "데뷔 전 방탄소년단 진과 연기 학원에서 처음 만났다"며 특별한 인연을 전했다. 그는 이후 각자의 길을 걸어오다 최근 시상식에서 감동의 재회를 가졌다고 털어놔 관심을 끈다. 또 이이경은 가발을 쓰고 작품에 출연한 사실을 밝혔다. 과거 동시에 4개의 작품을 촬영하면서 가발의 힘을 빌리게 됐다는 그는 "가발업체 본사를 찾아갔다"라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 심지어 그 중에는 유명한 작품도 포함되어 있어 궁금증이 증폭된다.

그런가 하면 이이경은 애드리브계의 신흥 강자로서 선배들과 치열한 경쟁을 벌였다. 영화 촬영 현장에서도 재치 넘치는 순발력을 많이 발휘했다고. 이에 권상우, 정준호가 "우리가 앞으로 위험하다"라며 질투심을 드러내 폭소를 자아냈다고 전해진다.

선후배 사이의 환상 케미는 방송 내내 이어진다. 특히 정준호와 이이경의 첫 만남 에피소드가 공개되기도. 이이경이 대선배 정준호의 무릎 위에 살포시 앉았던 첫 만남을 재현한 가운데 정준호는 당시의 솔직한 심정을 고백해 웃음을 더할 예정이다. 이이경의 방탄소년단 진과의 인연부터 반전 가발 고백까지 오늘(15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