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곤 "직접 만든 곡으로 무대를 꾸미는 것이 우리의 중요한 정체성" [화보]

2020-01-23 10:16:20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그룹 펜타곤의 화보가 공개됐다.



'지큐 코리아'는 그룹 펜타곤과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평소 밝은 에너지와 남다른 케미스트리를 자랑하는 펜타곤의 멤버들은 이번 화보에서도 완벽한 호흡을 발휘하며 유쾌하고 근사한 비주얼을 완성했다.

펜타곤은 오는 2월 중순을 목표로 컴백 소식을 알렸다. 데뷔 후 첫 번째 정규 앨범을 발표할 예정으로 이번 앨범에는 펜타곤의 다양한 매력이 풍성하게 채워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키노는 "정규 앨범의 타이틀 곡은 후이 형이 작업했는데 고생한 만큼 좋은 곡이 나왔어요. 펜타곤이 한 번도 해본 적 없는 콘셉트예요. 즐겁게 무대를 준비할 수 있을 것 같아요"라고 말해 새로운 모습에 대한 기대치를 한껏 높였다. 이어 후이는 "무대와 곡 작업을 병행하는 게 쉽지 않지만 둘 중 어느 것도 소홀히 하고 싶지 않아요. 저희가 직접 만든 곡으로 무대를 꾸미는 것이 펜타곤의 중요한 정체성이라 생각해요"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인터뷰에서 펜타곤 멤버들은 자신이 사랑하고 좋아하는 것들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줬다. 진호는 매달 커버곡을 공개하는 프로젝트 '매거진호'에 대한 애정을, 신원과 유토는 최근 배우기 시작해 흠뻑 빠진 기타의 매력을 전했으며, 홍석은 스니커즈 마니아의 면모를, 여원은 연기 도전에 대한 열정을 드러냈다. 펜타곤의 막내 우석은 멤버들의 자작곡으로 활동하기 시작한 네 번째 미니 앨범을 가장 애착이 가는 앨범으로 꼽았다.

펜타곤의 더 많은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는 '지큐 코리아' 2월호와 지큐 홈페이지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