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목보7' 촉 여신 홍진영, 실력자 찾기 대성공…최고 시청률 5.4%

2020-01-25 09:23:53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7(이하 '너목보7')'에 초대 스타로 출연한 홍진영이 실력자 찾기에 성공, 듀엣 무대를 함께 했다. 설 특집으로 꾸며진 '너목보7'은 안방을 재미로 가득 채워 지난 회 대비 시청률이 상승하며 3.6%를 기록, 최고 시청률은 5.4%까지 치솟았다. 최고 시청률 장면은 진실의 무대 최후의 1인 정체가 공개되는 순간. 동시간대는 물론, 1539 타겟과 2049 남녀 시청률에서도 1위를 차지하며 프로그램의 굳건한 인기를 입증했다.



24일 방송에는 트로트 가수 홍진영이 초대 스타로 출연해 실력자 찾기에 나섰다. 사랑스러운 립싱크 무대로 관객을 사로잡으며 등장한 홍진영은 "'너목보7'의 '매추리'가 되겠다. 매의 눈으로 추리를 해보겠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외모만 보고 실력자와 음치를 가려내야 하는 1라운드에서 홍진영은 '허각이 추천한 포장마차 동생'을 음치로 지목했다. 곧이어 밝혀진 그의 정체는 음치, 팝핀 댄서 김태훈이었다. 그는 크루들과 함께 홍진영의 '따르릉'에 맞춰 트로트와 팝핀을 결합한 센스 넘치는 무대를 선보이며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미스터리 싱어들의 립싱크 무대를 보고 실력을 추측하는 2라운드에서는 두 명의 탈락자가 발생했다. 음치 목소리와의 입 모양 싱크로율이 높아 탈락자로 지목된 '오빠를 위해 '너목보' 출연한 실력자'는 먼저 세상을 떠난 친오빠의 꿈을 이뤄주기 위해 방송에 나온 실력자 남민정이었다. 그는 맑고 청아한 목소리로, 영상 속 오빠와 함께 아름다운 듀엣 무대를 선보여 관객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만들었다.

또 다른 탈락자 '등려군 모창대회 출신 대만 홍진영'은 의류 사업을 하고 있는 음치 홍리옌이었고, 다시 한 번 음치 색출에 성공한 홍진영은 자신만만한 표정을 지어 보였다. 홍리옌은 노래하는 내내 귀여운 미소를 지어 보이는 이들을 기분 좋게 만들었다.

마지막 라운드에서는 '아프리카에서 온 디바'가 탈락자로 지목됐으나 그의 정체는 실력자, 소프라노 엘라였다. 그는 가곡 '그리운 금강산'을 부르며 라이브가 맞는지 의심하게 만드는 엄청난 실력과 초절정 고음으로 소름을 유발했다.

홍진영은 함께 듀엣 무대를 꾸미고 싶은 실력자로 '고3 되기 전 노래하러 온 고딩'을 최종 선택했고, '하늘에서 내려온 꿀보이스 승무원'은 자동 탈락하게 됐다. 훈훈한 외모로 홍진영의 눈길을 사로잡았던 그의 정체는 방송국 보안 팀 직원 음치 김성훈이었고, 자신만의 음정, 박자로 해맑게 노래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홍진영과 듀엣 무대를 선보인 '고3 되기 전 노래하러 온 고딩'은 진짜 실력자가 맞았다. 홍진영의 달콤한 목소리와, 실력자 이승현의 감미로운 음색은 의외의 케미스트리를 만들어내며 짜릿한 희열을 선사했다.

한편 다음 주 초대 스타로는 '한류의 제왕'이자 MC 이특이 속해 있는 아이돌 그룹 슈퍼주니어가 출연해 음치 수사대와의 격돌을 벌일 예정이다.

대반전 음악 추리쇼 Mnet '너목보7'은 직업과 나이, 노래 실력을 숨긴 미스터리 싱어 그룹에서 몇 가지 단서만으로 실력자와 음치를 가려내는 대반전 음악 추리쇼 프로그램이다. 매주 금요일 저녁 7시 30분, Mnet과 tvN 동시 방송.

이승미 기자 smlee0326@sportshc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