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스럽게' 유동근, ♥전인화 위해 인생 첫 한상차림…놀라운 요리 실력

2020-02-06 08:59:44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자연스럽게'에 아내 전인화를 위해 재방문한 '사랑꾼' 유동근이 인생 첫 한상차림을 선보인다.



8일 방송되는 MBN '자연스럽게'에서는 현천마을 재방문 게스트 유동근이 전인화의 부재 중에 리얼 요리 실력을 공개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마을 반상회를 위해 집을 비운 '마님' 전인화가 "밥 좀 해 놔"라고 지시를 했기 때문이다. 지시와 함께 전인화는 "내가 당신한테 밥을 얻어 먹은 적이…"라며 곰곰이 생각해 보다가 "없구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동근은 순순히 쌀을 씻고 반찬 준비를 시작했지만, 전인화는 집을 나가면서도 "인덕션에서 냄비밥을 한다고?"라며 걱정이 가득한 채 떨어지지 않는 발걸음을 옮겼다.

전인화의 우려와 달리 '셰프'로 변신한 유동근은 콩나물무침, 두부부침, 된장찌개에 이르기까지 다채로운 메뉴를 만들어내며 기대 이상의 요리 실력을 공개했다. 또 중간중간 "내가 안 해서 그렇지…이 무치는 실력 봐라"라며 '셀프 칭찬'까지 곁들이는 넉살까지 선보였다.

마침내 유동근표 한상차림이 완성되고, 전인화와 함께 온 허재 김종민 황제성은 기대하지 않은 이날 점심의 비주얼과 맛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 특히 '용의 국물'이라는 평가를 받은 된장찌개는 이날 밥상 멤버들을 모두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카리스마는 잠시 접어두고 '셰프'로 변신한 사랑꾼 유동근표 점심식사와, 이웃들의 반응은 2월 8일 MBN '자연스럽게'에서 공개된다.

현천마을 세컨드 하우스에 입주한 이웃들의 평화롭지만 놀라운 휘게 라이프를 그리는 MBN 소확행 힐링 예능 '자연스럽게'는 매주 토요일 밤 9시 20분 방송된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